본회는 자연을 사랑하며 매월 2회 사생을 즐기는 부산시민의
모임입니다. 회원이 되고자 하시는 분은 연락바랍니다.
함께 그림을 그릴 평생의 벗을 얻을 수 있습니다. 
☏: 010-5558-2668

 

오늘:

17

어제:

전체:

14384361

 
 
  


부산일요화가회

자유 게시판

이   름 정성길
작성일 2015-02-16 (월) 19:33
ㆍ조회: 2167      
IP: 183.xxx.252
참으로 답답한 마음이
나는 부산 일요화가회 친목을 해치는 일어 반구도 언급하지 않않어요. 적어도 그림을 그리는 사람이면 그만한 인격도 갓추어야 한다는 마음에서 ...... 요지음 사람들이 너무나도 이 잘못된 시대 상황을 모르고 사는 게 답답해서 권하는 말일 뿐  지식을 넓혀서 아는게 많아야 그림도 예술적 가치를 높인다는 이야기입니다.
   
  0
3500
번호     글 제 목  작성자 작성일 조회
2147 사람도 나무처럼# 이해인 [4] 가을 2015-07-08 2088
2146 지난 토요일 번개스케치 [2] 안윤수 2015-06-29 2618
2145 제977차 스케치 [43] 김광중 2015-06-09 4665
2144 6월 [2] 가을 2015-06-05 2030
2143 우리도 이제 한번 생각해 볼 문제다. [4] 윤 안 2015-04-24 2298
2142 부산일요화가회와 나 [10] 안광섭 2015-04-21 3734
2141 박형필 개인전 [1] 김광중 2015-04-03 2427
2140 이정순 회원 개인전 [17] 김광중 2015-03-28 3996
2139 회원 자녀 혼례식 [3] 김광중 2015-03-11 2558
2138 수.양.버.들.아~ 반갑다^^~~~ [3] 안윤수 2015-03-11 2199
2137 동호회? [2] 주병근 2015-03-02 2586
2136 납작 그림 피하기 4 [1] 윤 안 2015-02-22 2350
2135 납작 그림 피하기 3 윤 안 2015-02-22 2119
2134 납작 그림 피하기 2 윤 안 2015-02-21 1938
2133 납작 그림 피하기 1 [2] 윤 안 2015-02-21 2033
2132 참으로 답답한 마음이 정성길 2015-02-16 2167
12345678910,,,137